옥천사 홈 > 둘러보기 > 성보박물관 > 7
경자   1970-01-01 (목) 09:00
  2,038

예불,간경시 박자를 맞추기 위해 치던 굉쇠, 노루뿔로 치면 쨍.(조선후기)
 

막새기와 
요령